치아의 바깥쪽(협면)

칫솔 모가 치은 열구(치아와 잇몸사이의 공간)내에 들어 가도록 치아와 45도 각도로 약간 압력을 가하여 위치시킨 후 손목에 힘을 뺀 후 약간 진동을 주어 치은 열구에 수초간 자극이 가도록 한다. 이후 진동 작업을 중지하고 치아 쪽으로 손목에 압력을 가하여 회전운동을 하며 쓸어 내린다.



앞 치아(전치부)의 안쪽

위에서와 같이 칫솔 모가 치은열구(치아와 잇몸사이의 공간)내에 들어 가도록 치아의 경사도에 따라 칫솔 모를 약 45도 각도로 위치시킨 후 짧은 진동을 주며 전후 운동을 하다가, 구강 밖으로 쓸어 올린다.



어금니의 안쪽(설면)

치아의 바깥쪽(협면)의 양치질법과 같이 칫솔모가 치은열구(치아와 잇몸사이의 공간)내에 들어 가도록 치아의 45도 각도로 약간 압력을 가하여 위치시킨 후 손목에 힘을 뺀 후 약간 진동을 주어 치은열구에 수초간 자극이 가도록 한 후 진동 작업을 중지하고 치아 쪽으로 손목에 압력을 가하여 회전운동을 하며 쓸어 올린다.



어금니의 씹는면(교합면)

칫솔 모를 치아의 교합면에 위치시킨 후 전후 왕복운동으로 치면을 닦는다.



잘못된 양치질 법

잘못된 양치질로 인해 치아의 치경부가 심하게 마모된 경우로써 찬물이나 단음식에 매우 시린데, 조기에 치료를 하지 않고 계속 방치하면 신경을 침범하여 신경치료후 치아를 전체적으로 씌워줘야 하는 경우가 생깁니다.

잘못된 양치질로 인해 치아의 치경부가 심하게 마모된 경우로써 찬물이나 단음식에 매우 시린데, 조기에 치료를 하지 않고 계속 방치하면 신경을 침범하여 신경치료후 치아를 전체적으로 씌워줘야 하는 경우가 생깁니다.



치실

치실은 칫솔로 쉽게 제거되지 않는 잇몸 아래와 치아와 치아사이의 프라그를 없애줍니다. 왁스가 발라져 있는 치실이나 왁스가 없는 치실이나 모두 효과적이므로 어느 것을 사용해도 무방합니다.

1. 30cm정도 되게 치실을 끊어서 가운데 손가락에 단단하게 감습니다.

2. 엄지손가락과 두번째 손가락을 사용해서 치아 사이에 팽팽해진 치실이 미끄러져 들어가 게 하고 치실이 치아 둘레를 따라 C모양이 되게 합니다.

3. 치아와 잇몸 사이에서 위아래로 부드럽게 움직이며 잇몸선 아래쪽도 꼭 치실이 닿도록 유의해야 합니다. 치실의 깨끗한 면을 가지고 나머지 치아에 반복 사용합니다